'1초에 사진 24장' 식도까지 촬영 캡슐 내시경 개발 [기사] > 사용후기

본문 바로가기



사용후기

'1초에 사진 24장' 식도까지 촬영 캡슐 내시경 개발 [기사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성요나1 작성일19-03-15 07:02 조회8회 댓글0건

본문

  ETRI , 인바디 인체 통신 기반…"몸 밖에서 위치 제어"

인체통신 기반 캡슐 내시경[ ETRI 제공=연합뉴스]

(대전=연합뉴스) 이재림 기자 = 국내 연구진이 고속 촬영기법에 인체 통신 기술을 적용한 내시경 기술을 구현했다.

한국전자통신연구원( ETRI )은 의료기기 업체와 함께 식도와 위를 효과적으로 살필 수 있는 캡슐 내시경을 개발했다고 14일 밝혔다.

내시경에 쓰이는 캡슐 크기는 가로 1㎝·세로 3.1㎝다.

이 캡슐은 송신기 역할을 한다.

안에는 발광다이오드( LED ) 램프, 두 개의 전·후방 카메라, 코인형 배터리, 자석 등이 들어 있다.

이 내시경은 초당 24장의 사진을 찍는다.

고속 데이터 통신 기법 덕분인데, 식도처럼 캡슐이 빠르게 지나가는 구간도 자세히 관찰할 수 있다고 ETRI 연구진은 설명했다.

인트로메딕 김광섭 책임연구원이 인체통신 기반 캡슐 내시경 기술을 시연하는 모습 [ ETRI 제공=연합뉴스]

캡슐 촬영본은 몸에 붙이는 전극 또는 벨트 타입 수신부를 통해 전송돼 몸 밖에 있는 수신기에 저장된다.

해상도(320×320 dpi )와 배터리 지속 시간(2시간)은 수준급이다.

의사가 수신기를 보면서 자석이 내장된 캡슐을 몸 밖에서 제어할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.

자유롭게 캡슐 자세를 바꾸거나 위벽에 캡슐을 머무르게 만들 수 있다는 설명이다.

사람의 몸을 매질로 데이터를 보내는 인바디 인체 통신 기술이 들어갔다.

교차 감염 우려, 복부 불편감, 구역질 유발 등 기존 유선 내시경 단점을 보완할 수 있을 것으로 연구진은 보고 있다.

ETRI 김혁 책임원구원(왼쪽)과 박미정 선임연구원이 인체통신으로 캡슐내시경 수신기에 전송된 화면을 확인하는 모습 [ ETRI 제공=연합뉴스]

ETRI SoC 설계연구그룹 박형일 과제책임자는 "식도와 위장 부분에 대해 검사를 더 정확하고 편안하게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린 셈"이라며 "위치 제어와 데이터 전송 등 측면에서 경쟁력이 있을 것"이라고 말했다.

연구진은 이 상부위장관용 캡슐 내시경을 중국과 유럽 등지에 수출할 계획이다.

아울러 식도, 위, 십이지장, 소장, 대장 등 전체 소화기관을 검진할 수 있는 기술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.

양방향 통신 캡슐 내시경을 만들어 촬영·동작 속도를 조절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.

인트로메딕 이병석 연구소장은 "내년께 시스템 검증과 품목 허가용 인증시험을 마무리하면 사업화에 들어갈 것"이라고 덧붙였다.

인체통신 기반 캡슐 내시경과 수신기 [ ETRI 제공=연합뉴스]

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가 코리아 사업의 하나로 진행했다.

인바디 인체 통신 기술 관련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( SCI )급 논문 5편과 국내·외 특허 17건 성과도 따라왔다.

walden @ yna . co . kr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고객지원 상단으로
그누보드5
회사명 : 코리아퍼틸라이져(주)  대표자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: 김도원  사업자등록번호 : 563-86-00198  통신판매허가번호 : 2016광양00032
주소 : 전남 광양시 도이1길 1  대표전화 : 1833-7786  팩스 +82 504-722-9905  E-Mail : 18337786weekend@hanmail.net Copyright © KOREA FERTILIZER co., ltd All rights reserved.